Home Home > 열린광장 > 보도자료

  • 확대
  • 축소
  • 프린트

2022 오송
화장품뷰티산업엑스포

22.10.18(화)~22(토)

서브 비주얼 이미지

보도자료

[22.2.20.] 2022오송 화장품뷰티산업엑스포 10월 개최

Admin

충북도는 오는 10월 18일부터 5일간 청주 KTX오송역에서 온·오프라인 병행 방식으로 2022오송화장품뷰티산업엑스포를 연다고 20일 밝혔다.

도와 청주시가 주최하고 오송바이오진흥재단이 주관하는 이 엑스포는 충북의 전략산업인 화장품·뷰티산업을 육성하고 화장품 중소기업의 해외시장 진출을 돕기 위해 2013년부터 열리고 있다. 지난해는 참가기업 201개, 46개국 704명의 바이어가 참여해 1273건의 화상 수출 상담을 기록했다.

올해는 ‘케이뷰티(K-Beauty) 오송, 세계 속에 스며들다’를 슬로건으로 기업 간 거래(B2B) 중심의 온라인전시관, 기업과 소비자 간 거래(B2C) 중심의 오프라인 마켓관을 선보인다.

엑스포에는 온라인기업관, 제품 홍보관, K-뷰티홍보관, 비즈니스 상담장, e-컨퍼런스, 오프라인 마켓관 등이 마련된다. 다양한 온라인 채널을 통해 상품을 판매한다. 기업 소개와 제품의 특성 등 상세한 정보를 전달하고 수출상담회로 기업들의 수출판로 개척에 나선다. 행사장인 오송역 일원에서는 다양한 이벤트와 체험행사, 전문가 강연 등이 진행된다.

도는 올해 행사에 210여개의 화장품·뷰티 관련 기업과 700여명의 국내외 바이어를 유치할 계획이다. 온라인 프로그램은 기업관, 제품홍보관, 화상 수출상담회, 케이뷰티홍보관 등이다.

오송역 1층에 조성되는 오프라인 마켓관에서는 참여기업들의 제품을 저렴하게 살 수 있다.

도는 마켓관 부스를 80개 정도 마련할 예정이다. 우수기업 조기 유치를 위해 다음 말까지 참여 신청하는 기업은 최대 50%의 참가비 할인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

청주지역은 화장품 제조·판매 기업 120여 곳이 입주하는 등 화장품 산업 인프라가 풍부하다. 이들 지역의 생산량은 전국 34.6%(2위), 수출량은 28.3%를 차지한다. 산·학·연·관의 조화로운 화장품산업 여건도 조성되고 있다. 생산 기업과 연구기관이 입주할 산단이 조성된다. 화장품·뷰티 관련 정보를 제공하고, 안정성 평가를 대행하는 화장품 임상연구지원센터도 있다. 식품의약품안전처 등 보건의료 6대 국책기관도 자리 잡고 있다.

도 관계자는 “오송화장품뷰티엑스포는 명실공히 대한민국을 넘어 아시아 최고의 화장품 수출진흥 전문 엑스포로 자리매김하고 있다”며 “화장품기업에 해외 및 국내시장 진출 등 무한한 성장과 도전의 기회를 제공하고, K-뷰티 명성을 유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청주=홍성헌 기자 adhong@kmib.co.kr
[출처] - 국민일보
[원본링크] - http://news.kmib.co.kr/article/view.asp?arcid=0016790124&code=61121111&cp=nv 

Read : 102
Time : 2022-03-07

댓글 - 0개

댓글이 없습니다.
1 
작성자 필수입력표시
내용 필수입력표시